• 황교안 대표
    황교안 대표 “이만희 교주 등 불순 세력에 책임 물을 것”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가 4일 “이만희 교주 뿐만 아니라 여론을 조작하고 유포한 모든 불순한 자들에게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했다. 황 대표는 이날 자신의 SNS에 쓴 글에서 “친여 매체는 저와 신천지를 의도적으로 연관시키기 위해 혈안”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 신천지
    “신천지·이만희 강제수사 해야” 전방위 압박
    신천지 교주 이만희 씨가 점점 궁지로 몰리고 있다. 지자체와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고발이 이어졌고, 정치권도 가세해 연일 이 교주와 신천지에 대한 사법 당국의 ‘강제수사’를 촉구하고 있다. 그 동안 꾸준히 ‘신천지 해산’을 촉구해온 기독교계까지 목소리를 더 높이고 있어 그야말로 전방위 압박이 가해지고 있다...
  • 신천지 이만희
    “이만희, 모든 정보 공개하고 신천지 해체하라”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이 “교주 이만희는 신천지 내부자들의 모든 정보를 사회에 공개하고, 스스로 (신천지를) 해체하는 절차를 밟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교총은 4일 발표한 성명에서 “신천지교는 이만희 교주의 주장을 정당화하기 위해 신천지 건설을 위한 거짓말은 잘못이 아니라는 교리(모략)를 가르쳐, 정통교회에 침투하여 교인들을 빼내기 위해 가족마저 속이는 반사회적 행동을 보여왔다”며 이 같이..
  • 신천지 이만희
    보훈처 “이만희, 6·25 참전 유공자… 유죄 확정시 보상 중지”
    국가보훈처가 4일 신천지 교주 이만희 씨가 6·25 참전 유공자라고 밝혔다. 그러나 현재 피고발인인 이 씨가 향후 유죄로 확정되면 면 그에 대한 보상은 중지된다고 했다. 보훈처는 지금까지 개인정보보호법과 정보공개법에 그의 유공자 여부에 대해 밝히지 않았지만, 이 씨가 보훈처와의 통화에서 개인정보 제공에 동의함으로써 그의 유공자 등록 사실을 공개했다...
  •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이 2일 기자회견에 차고 나온 손목시계
    ‘박근혜 시계’ 제작사 측 “이만희 시계, 우리 제품 아냐”
    신천지 교주 이만희 씨가 지난 2일 기자회견 당시 차고 나온 손목시계가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박근혜 정부 당시 대통령 시계를 제작·납품했던 제이에스티나 측이 해당 시계는 자신들이 제작한 것이 아니라고 밝혔다. 박준희 제이에스티나 마케팅담당부장은 3일 “금장 제품을 납품하지 않았다”며 이같이 부인했다. 당시 제이에스티나가 납품한 ‘박근혜 시계’는 본체와 줄 모두 ‘금색’이 아닌 ‘은색’이..
  • 신천지 이만희
    “신천지 측 법인 취소되면, 세금 등 모든 혜택 박탈”
    서울시가 3일 신천지 측 사단법인 허가 취소 방침을 밝힌 가운데, 최종 취소될 경우 남은 재산은 청산되고 법인은 해산된다고 서울시 측이 추가로 밝혔다. 서울시청 유연식 문화본부장은 4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다음 주 금요일날 청문 절차를 거쳐서 취소할 예정”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또 “물론 (신천지 측의) 소명을 들어보겠지만 부결될 가능성은 되게 낮다고 본다”고 했다..
  • 신천지 이만희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시계, 선물받은 것”
    지난 2일 신천지 교주 이만희 씨 기자회견과 관련, 이 씨가 당시 차고 나온 시계에 대해 신천지가 3일 “과거 한 성도님께서 선물한 시계”라고 공식 밝혔다.신천지는 이어 “총회장께서 평소 착용하시는 것으로, 정치와 무관하다”며 “총회장께서는 시계, 넥타이 장신구 등에 의미를 두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 이만희 기자회견
    신천지 이만희는 바지사장? “권력 변하는 듯”
    과거 CBS 재직 시절 13년 동안 신천지를 취재했던 변상욱 앵커가 3일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의 인지 능력이 정상보다 떨어져 보인다며 총회의 부장단과 서무급 인사들이 유기적으로 신천지를 이끌고 있는 것으로 추정했다...
  • 신천지 이만희
    신천지 사회봉사단, 최근 활동 흔적 지운 정황
    신천지 사회봉사단이 활동 흔적을 지운 정황이 드러났다. 신천지 사회봉사단 지역 조직인 광주지부는 10일 전남 나주에 한 장애인시설을 방문해 장애인 복지발전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 것으로 확인됐고, 그 당시 신천지 측은 인터넷 각종 매체를 통해 활동을 홍보했지만, 현재 뉴스 기사 대부분이 아무런 설명 없이 언론사 홈페이지로부터 삭제되어 찾아볼 수가 없으며, 확인되지 않고 있다...
  • 이만희 기자회견
    신천지 이만희, 코로나19 과천보건소 검사서 ‘음성’
    신천지 교주 이만희 씨가 2일 기자회견 후 과천보건소에서 받은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3일 ‘음성’ 판정을 받았다. 그의 수행비서 두 명도 같은 결과를 받았다고 한다. 앞서 신천지 측은 2일 기자회견에서 이 씨가 가평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었다. 이후 경기도가 재검사를 요구했지만 즉시 이뤄지지는 못했다...
  • ⓒ뉴시스
    이만희에 귓속말 하던 여성, ‘제2의 김남희’?
    2일 신천지 교주 이만희 씨의 기자회견에서 이 씨 옆 자리를 지키며 귓속말을 하던 여성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신천지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제2의 김남희’라는 말도 나온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가평 별장에 언제 왔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이 씨가 “27일 날 왔다”고 하자, 이 여성은 “17일”이라고 단호하게 말하는가 하면, 이 씨에게 “움직이지 않고 여기에 있었다고 하세요”라고 하기도 했..